> 보도
KTX 서대전-익산 직선화 등 공동 노력대전·전남 시도지사, 호남선 증편 등 공동노력 합의
갈등해결뉴스  |  adrnews@adr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3.02  14:04:1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이낙연 전라남도지사와 권선택 대전시장은 27일 호남·충청 간 상생을 위해 호남선 KTX 직행노선의 수요 증가에 걸맞은 증편, 대전과 호남을 연결하는 서대전~익산 구간의 직선화 등에 공동 노력키로 합의했다.

이 지사와 권 시장은 이날 오전 전남도청에서 대화를 갖고 이같은 내용의 합의문을 발표했다.

   
▲ KTX 서대전역(사진출처 flickr)
이들은 합의문을 통해 “호남선 KTX 운행계획 논의 과정에서 대전권과 호남 사이에 있었던 일부 문제는 그동안 대전과 호남이 지속적으로 유지해온 상생협력의 틀 속에서 지혜롭게 풀어나가야 할 일이라는데 공감했다”며 “특히 정부의 KTX 운행계획에서 서대전과 호남의 연계가 단절된 것은 두 지역의 상생발전과 교류 협력을 위해 반드시 보완될 필요가 있다는데 인식을 같이 했다”고 밝혔다.

이어 “내년 6월 수도권 고속철도(수서발 KTX) 개통과 함께 호남선 KTX 직행노선이 수요 증가에 걸맞게 증편되고, 서대전과 호남을 연결하는 노선도 중간 단절 없이 수요에 부응해 증편되도록 공동 노력키로 합의했다”며 “호남과 대전의 접근성 개선을 위해서는 서대전~익산 구간의 선로 직선화가 시급하다는데도 인식을 같이 하고, 함께 힘을 모으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또한 “두 시·도지사는 교통문제 외에도 그동안 유지해온 충청·호남 간 우호 협력관계를 전 분야에서 더욱 발전시켜 상생발전을 추구해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갈등해결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법인명 : (주)에이디알  |  서울시 서초구 남부순환로 2457, 304호(서초동, 보성빌딩)  |  대표전화 : 02-6925-0702
등록번호 : 서울 아 02821  |  등록일 : 2013. 09. 23  |  발행인 : 이덕근  |  편집인 : 오종호  |  청소년보호·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오종호
Copyright © 2013 갈등해결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rnews@adrnews.co.kr